욕심을 죽임-만행산 산악시조(산음가4-30)/반산 한상철

posted by 韓相哲
date :
hit : 80, scrab : 0 , recommended : 0

30. 욕심을 죽임(殺慾)

 

진흙 밭 개싸움은 내 알바 아니로되

솔 계류(溪流) 더럽히는 금파리 똥 치워야 돼

인육(人肉)을 맛본 범바위 목 따내는 사냥꾼

 

 

 

* 만행산(萬行山 909.6m): 전남 남원. 일명 천황산(天皇山)으로 주봉은 천황봉인데, 오르기 전 가히 신선이 살 만한 솔밭을 낀 청류와, 안부 지나 아가리 벌린 호랑이 모양의 상사바위(표고 850m)가 정말 멋있다. 조망이 좋은 숨은 산이다. 등산 종점 아담한 절 귀정사(歸政寺)는 전라남도 기념물 제76호로, 백제의 제25대 무령왕(501~523 재위)이 머물다 정치로 되돌아갔다는 유서 깊은 전설을 지닌, 서출동류(西出東流)의 명당이다.

* 만행; 수행자가 동안거(冬安居)나 하안거(夏安居)를 마치고 득도의 길을 떠나는 것.

* 승부욕과 탐욕에 뒤엉켜 이전투구(泥田鬪狗)하는 정치판의 썩은 냄새가 이곳까지 진동한다. 겉만 번지르르한 이 시대의 위정자들이여! 백제의 명군(名君)을 본받아라!

* 금파리; 검정파리과()의 일종. 몸길이 8mm 가량. 몸빛은 광택 있는 녹색. 산과 들에 살며, 썩은 고기나 동물의 똥에 모여들어 알을 슬고, 온 세계에 분포함.

* 2004. 12. 15() 한국요산회(樂山會) 수요산행 때, () 안경호 선생과 신장내과 의사이자, 등산 마니아로 국외등반 경험이 풍부한 정병천 박사와, 본인 세 사람이 우연히 발견한 샛길에 감춰진 아주 작은 폭포에 새겨진 고시조(古時調) 한 수다. 세진외유(世塵外遊)-세상 먼지 밖에서 놀다(필자 주). 밀양 박씨 세전(密陽朴氏 世傳). 폭포야 게 멈춰라 낮은 뜻을 물어나 보자/ 속세의 시비소리 골을 메우는 구나/ 천추의 애환이랑 못 잊어...(이하는 마모로 판독 불가).

 

 

댓글 0 | 엮인글 0

배꽃눈 맞은 학-조령산 산악시조(산음가 4-31)/반산 한상철
엉터리 진료-성주산 산악시조(산음가 4-29)/반산 한상철



사단법인 대한산악연맹 서울특별시체육회 한국산악회 한국등산학교 서울산악구조대 국립공원 계좌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이메일주소수집거부
%3Ca+href%3D%22..%2Fkafseoul%2F%22%3E%3Cspan+class%3D%22Klocation%22%3EHOME%3C%2Fspan%3E%3C%2Fa%3E+%3E+%3Ca+href%3D%22..%2Fkafseoul%2Fforum.php%22+class%3D%22Klocation%22%3E%3Cspan+class%3D%22Klocation%22%3E%EC%BB%A4%EB%AE%A4%EB%8B%88%ED%8B%B0%3C%2Fspan%3E%3C%2Fa%3E+%3E+%3Ca+href%3D%22..%2Fkafseoul%2Fforum.php%3Fmid%3D31%22%3E%3Cspan+class%3D%22Klocation%22%3E%EC%82%B0%EC%95%85%EB%AC%B8%ED%99%94%3C%2Fspan%3E%3C%2Fa%3E